상크스의 웹공간

빌리 할러데이 - AT JAZZ AT THE PHILHARMONIC

- 상크스

지난 번 이베이에서 직구한 lp중 한장인 빌리 할러데이의 라이브 앨범, AT JAZZ AT THE PHILHARMONIC 입니다.



앨범 재킷의 그림이 아주 인상적입니다.

나신(裸身)의 여성이 흐느껴 울고 있는 듯한 모습으로 침대에 기대어 있고,

전화기와 재킷 그리고 어떤 병이 바닥에 놓여 있습니다.

한장의 그림으로 많은 드라마를 상상할 수 있는 앨범 재킷이죠.

빌리 할러데이의 비극적인 인생 그리고 우수에 가득 찬 그녀의 노래와 잘 어울린다고 생각합니다.

참고로, 이 일러스트는 빌리 할러데이의 앨범을 포함해서 많은 재즈 앨범의 재킷 그림을 그린 데이빗 스톤 마틴이라는 일러스트레이터의 작품입니다. (https://en.wikipedia.org/wiki/David_Stone_Martin)



LP 가운데의 X자가 좀 생뚱맞은데요, 이 앨범은 Clef records에서 나온 오리지널 앨범이 아니라 2014년에 "WaxTime" 이라는 곳에서 나온 재판 앨범이라 WaxTime 레이블의 마크인 X자가 있는 것 같습니다.


이 앨범은 제가 지금까지 구매했던 유이한 "새" LP입니다. (또 다른 하나는 Beatles의 Abbey Road였는데, 불량이라 반품했으므로 소유하고 있는 앨범 중에서는 유일하네요)

180g 오디오파일 LP라서 묵직하고 음질도 괜찮은 것 같은데, 비틀즈 앨범도 그랬지만 새로 발매되는 LP들은 70~80년대 나왔던 LP에 비해서 재킷 종이가 너무 얇고 저렴한 느낌이 나는 것이 좀 불만입니다.

저는 LP 수집에서 재킷이 차지하는 비중이 절대로 작지 않다고 생각하는데요, 재발매 레이블들이 재킷에도 좀 신경을 써 주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곡의 트랙 리스트는 아래와 같습니다. 워낙 유명한 곡들이라 따로 설명을 적을 필요는 없겠지만, 빌리 할러데이를 아직 안 들어보신 분이 계시다면 꼭 한번은 들어보시길 바랍니다.


A1     Body And Soul    
A2     Strange Fruit    
A3     Travelin' Light    
A4     He's Funny That Way    
B1     The Man I Love    
B2     Gee Baby Ain't I Good To You    
B3     All Of Me    
B4     Billie's Blues    
B5     You Better Go Now    
B6     You`Re Driving Me Crazy    
B7     There Is No Greater Love    
B8     I Cover The Waterfront

저작자 표시
신고
  • BlogIcon SONYLOVE 2016.08.16 11:40 신고

    이제 엘피에 완전 빠지셨나보네요. ㅎㅎ
    저는 아직도 시디에서 벗어나질 못하고 있는데요.
    엘피가 아무래도 얇고 커서 보는맛도 있고 좋은거 같아요. 저는 관리를 못하니 유지가 안되더라고요.

    1. BlogIcon 상크스 2016.08.16 13:04 신고

      네 LP는 관리가 문제인 듯 해요. 저는 아직 그렇게 많지는 않지만요. ^^

트랙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URL을 배껴둬서 트랙백을 보낼 수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